황금지도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최근에 일열심히해서 그동안 고생했단 제게게 상줄겸 달리고 왔습니다ㅋㅋ 혼자 가긴 좀 민망해서 한가한 친구놈 하나 꼬셔서 둘이 갔습니다 여기저기 찾아보다가 플레이 정다운 대표님한테 전화를 했는데 처음에 전화로 문의 드렸을 때도 목소리도 좋으시고 시스템이나 가격 같은 부분 설명해주시면서 솔직하게, 그리고 자신감 있게 말해주시는데 신뢰가 가더군여 특히 초이스 자신있게 말씀하시는게 거기에 끌렷음 어디가도 여기만한 애들 없다고 당부하시는데 ㅋㅋㅋㅋ 자신감 있게 설명하시는 부분이 호감이 가서 그리로 가보기로 합니다 그럼 있는애들중에서 마인드좋은 애기들로 맞춰주시고 섹시한 애들로 좀 골라달라고 했더니 실망하실 일 없다고 하더군요 그말에 믿음이 가길래 바로 갔습니다 도착해서 보니 이른 시간이라 손님이 별로 없을줄 알았는데 사람이 꽤 많더라구요 그래도 뭐 놀기로 마음먹고 온거니 대표님 믿고 기다리기로 했습니다 시스템 같은거 얘기듣고 서비스로주신 맥주마시며 10분정도 기다리다 미러 초이스로 봤습니다 한 스무명쯤 미러에 있더군요 전 쫌 괜찮다싶은 언니가 있었는데 대표님이 그냥 패스하라고 해서 패스! 얘는 좀 까칠한 편이라고 하시는데 전화로 했던 말 기억하고 계셨구나 해서 살짝 감동 ㅋㅋ 이번엔 대표님이 한명을 추천해 주시네요 제스타일은 아니기에 친구놈보니 맘에들어하는 눈치길래 친구가 초이스~ 그러고서 미러에서 패스하고 잠시후 그리고 마지막에 혼자들어온 언니! 대표님이 이제 앉히면 된다고 딱 제 취향이라고 하길래 알겠다고 하고 초이스 했습니다 제가 섹시한 스타일을 좋아한다고 하니 정말 그런 언니로 초이스 해주셨네요ㅋㅋ 솔직히 몸매나 얼굴이나 하는건 취향 문제는 있어도 업소쪽 사람들이 다 어느 정도 수준이 평준화 되어있기 마련인데 목소리도 살짝 허스키하고 눈매도 살짝 날카로운게 딱 제취향 ㅋㅋㅋ 본격적으로 전투받고 짧은 시간을 타이트하게 놀았습니다 추천받은 언니들이라 그런지 대충 얘기만하다 끝내려 하지않고 정말 열심히 놀아줬습니다 구장에 들어가서도 정성스럽게 저먼저 씻겨주고, 다른 언니들은 대부분 관계갖기전에 젤을 바르던데 희선이는 원래 물이 많으니 그런거 필요없다며 정성스럽게 애무를 해주시더니 젖은 봉지로 위에 올라타줬습니다ㅋㅋ 마인드가 아주 베리굿입니다 젤 특유의 그 차가운 감촉이 아니라 따끈따근한 봉지의 감촉이 그냥;; ㄷㄷ 넣자마자 바로 쌀뻔환걸 간신히 참고 열심히 튕겼습니다 ㅋㅋ 마무리 후에 제 CD까지 깨끗하게 뒷처리 해주는 이쁜이!ㅋ 대표님 믿고가길 잘했습니다!! 친구도 안왔으면 후회했을거라네요ㅋㅋ 후기도 기분좋아서 써드렸으니 다음번에도 잘좀 부탁합니다 정다운 대표님! ㅋㅋ

황금지도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최근에 일열심히해서 그동안 고생했단 제게게 상줄겸 달리고 왔습니다ㅋㅋ 혼자 가긴 좀 민망해서 한가한 친구놈 하나 꼬셔서 둘이 갔습니다 여기저기 찾아보다가 플레이 정다운 대표님한테 전화를 했는데 처음에 전화로 문의 드렸을 때도 목소리도 좋으시고 시스템이나 가격 같은 부분 설명해주시면서 솔직하게, 그리고 자신감 있게 말해주시는데 신뢰가 가더군여 특히 초이스 자신있게 말씀하시는게 거기에 끌렷음 어디가도 여기만한 애들 없다고 당부하시는데 ㅋㅋㅋㅋ 자신감 있게 설명하시는 부분이 호감이 가서 그리로 가보기로 합니다 그럼 있는애들중에서 마인드좋은 애기들로 맞춰주시고 섹시한 애들로 좀 골라달라고 했더니 실망하실 일 없다고 하더군요 그말에 믿음이 가길래 바로 갔습니다 도착해서 보니 이른 시간이라 손님이 별로 없을줄 알았는데 사람이 꽤 많더라구요 그래도 뭐 놀기로 마음먹고 온거니 대표님 믿고 기다리기로 했습니다 시스템 같은거 얘기듣고 서비스로주신 맥주마시며 10분정도 기다리다 미러 초이스로 봤습니다 한 스무명쯤 미러에 있더군요 전 쫌 괜찮다싶은 언니가 있었는데 대표님이 그냥 패스하라고 해서 패스! 얘는 좀 까칠한 편이라고 하시는데 전화로 했던 말 기억하고 계셨구나 해서 살짝 감동 ㅋㅋ 이번엔 대표님이 한명을 추천해 주시네요 제스타일은 아니기에 친구놈보니 맘에들어하는 눈치길래 친구가 초이스~ 그러고서 미러에서 패스하고 잠시후 그리고 마지막에 혼자들어온 언니! 대표님이 이제 앉히면 된다고 딱 제 취향이라고 하길래 알겠다고 하고 초이스 했습니다 제가 섹시한 스타일을 좋아한다고 하니 정말 그런 언니로 초이스 해주셨네요ㅋㅋ 솔직히 몸매나 얼굴이나 하는건 취향 문제는 있어도 업소쪽 사람들이 다 어느 정도 수준이 평준화 되어있기 마련인데 목소리도 살짝 허스키하고 눈매도 살짝 날카로운게 딱 제취향 ㅋㅋㅋ 본격적으로 전투받고 짧은 시간을 타이트하게 놀았습니다 추천받은 언니들이라 그런지 대충 얘기만하다 끝내려 하지않고 정말 열심히 놀아줬습니다 구장에 들어가서도 정성스럽게 저먼저 씻겨주고, 다른 언니들은 대부분 관계갖기전에 젤을 바르던데 희선이는 원래 물이 많으니 그런거 필요없다며 정성스럽게 애무를 해주시더니 젖은 봉지로 위에 올라타줬습니다ㅋㅋ 마인드가 아주 베리굿입니다 젤 특유의 그 차가운 감촉이 아니라 따끈따근한 봉지의 감촉이 그냥;; ㄷㄷ 넣자마자 바로 쌀뻔환걸 간신히 참고 열심히 튕겼습니다 ㅋㅋ 마무리 후에 제 CD까지 깨끗하게 뒷처리 해주는 이쁜이!ㅋ 대표님 믿고가길 잘했습니다!! 친구도 안왔으면 후회했을거라네요ㅋㅋ 후기도 기분좋아서 써드렸으니 다음번에도 잘좀 부탁합니다 정다운 대표님! ㅋㅋ

치킨먹을래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직장동료들이랑 술한잔 하다가, 갑자기 생각 나더군요. 간단히 말해서 꼬쳤어요 같이가자고 동료들 꼬셨는데. 친구 한놈이 꼬장피워서 분위기 완전 망쳐놔서 다 집으로... 저도 그렇게 집에 들어 갈려니 역시 자제가.. 저 빼고 다 처가 있으니 집가서 처한테 매달리면 그만이지만 저는 저 뿐이라.. 그래서 대표님한테 연락하니 팀장님이 혼자서도 많이온다고 상관없다고 누누히 얘기한게 기억나서... 솔직히 가는도중 그냥 파토낼까 생각도 했네요 동시에 혼자란게 내키지 않았지만 않았지만 가게에 가까워지니 언니 앉히고 놀 생각에 두근두근했습니다. 미러 초이스로 초이스 저는 언니 보는 눈이 좋지 않은 편이라 내상 걱정도 좀 있어서 무조건 구좌추천 정다운대표이 마인드 좋은 아가씨라고 소이를 앉혀 주는데. 앉혀 놓고 보니까 저도 모르게 입가에 웃음이 ㅋㅋㅋ 어린친구는 아니지만 웬지 모르는 편안함이.. 한마디 대화도 없이 제가 웃는거 보더니 오빠 귀엽다 하더니 바로 신고식 타임.... ㅠㅠ 하고나니 먼가 어색한게 없어지고 오히려 편안해 지내요 ㅋㅋ 마인드 좋다는게 이런거 얘기하는게 아닐까 싶어요 ㅋㅋ 1부가끝나고 서팀장님 왈 형님 여기 오시기에 많이 부담스러워하신거같아 바짝 긴장하여 모셨다고 하더군요.. 맨트인지..진심인지..ㅋㅋ 맨트라도 기분을 좋게해주는게 어딥니까 ㅋㅋㅋ 호텔로 올라가서 씻고 넣어봤는데 조임이 조이네요.. 그렇다고 하드웨어만 좋은게 아니라 소프트웨어도 탑급.. 참고로 연애하기전에 전 침대에 앉어 있고 언냐가 무릎꿇고 빨아주는데 기분이 정말 묘하더라구요. 누워서 받는게 아니고..다르게 받아서 그런건지 발사할뻔.. 호텔에서도 역시나 뭐랄까요 인간적으로 서비스 받았다고 해야하나? 암튼 기분 최고 였습니다..^^

복귀3일전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늦은시간 야근하고 해장국에 술한잔독고로 하다가 생각나는 풀달려봤어요 가기전에 미리 정다운대표님에게 전화넣고 상황호구조사 해봤죠 새벽 2시가 다되어가는시간이라... 걱정했는데 언니들 많다고 해서 급히 플레이로 갔어요 도착하여 전화통화하고 나서 정다운대표님과 악수건네고 업소로 입장! 늦은감이 있지만 초이스 보는데 아무 지장 없더군요 매직미러 초이스로 언니들 대략 20명정도 봤어요 제 로망인 타입의 아가씨가 딱 있더군요. 풀싸에서 보기 힘든 청순한 스타일의 와꾸에 영계 느낌 물씬나는 싱싱한 몸매... 글래머러스한게 보기만해도 하반신이 불끈불끈하게 만드는 언니엿지요. 이름은 지영이였나 그랬습니다. 현직 휴학중인 여대생이라는 점도 매력포인트! 어린친구답지 않은 마인드가 아주 마음에 들었습니다. 찐하게 목까지 집어넣는 전투인사로 한발 빼고 시작했습니다. 혼자 왔으니 어색하지 않게 먼저 달라붙고, 먼저 벗고, 리드하려는 자세가 아주 좋았습니다. 탱글탱글한 자연산 촉감은 덤이었네요..ㅎ 서로 물고 빨고 난리도 아니었지요. 기분 좋게 취한다 싶을 쯤 시간이 끝나고 구장 들어갔습니다. 말랑말랑한 언니 손 꼭 잡고 구장 들어갔습니다. 구장에서도 특별한 시간 보냈습니다. 20대 초반 아가씨가 제 물건 오랄해주고 대딸해주는 비주얼부터가..ㅋ 섹반응이 훌륭해서 가볍게 가슴 빨아줬더니 아주 헤롱헤롱합니다. 흥건한 언니의 거기는 진짜... 말할 필요가 없지요. 명기는 타고나나봅니다..ㅋㅋ 아주 물어주는 솜씨가..ㅋㅋ 힘든 야근에 죽었던 물건 살아나고 덤으로 힐링까지 받고 왔습니다. 좋은 언니 만나 완전 잘 놀고 갑니다. 다음에도 재방할겁니다!

바빌로니아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어제 후기 남깁니다. 정대표님 찾아가서 놀다 왔습니다. 좀 늦은 시간에 가서 그런지 딜레이는 없었는데 초이스는 어떨까 솔직히 걱정 좀 했습니다. 물론 실망시키는 일 없이 여유있게 많이 보여줘서 기분좋게 놀기 시작했습니다. 제팟은 지민이라는 언니였는데 웃을 때 귀여운 얼굴에 엉덩이가 포인트인 언니더군요. 홀복 위로 보이는 라인이 침 넘어가게 했습니다. 마인드도 좋아서 룸에서 노는 동안 재밌었습니다. 제 위에 올라타서 엉덩이로 물건 압박해줄때는 정말..친구들이랑 안왔으면 연애하러 바로 올라갔겠네요. 립서비스로 흥분한 물건 달래고 애프터하러 올라갔습니다. 위에서도 서비스의 진수를 보여주는 언니였습니다. 가슴부터 물건까지 쭉 짜극해주는데 살짝 소름돋으면서 바로 물건에 다시 힘 들어갔습니다. 자세 바꿔서 제가 살짝 만져주는데 바로 반응 올라와서 좋더군요. 서로 준비 끝났으니 안쪽으로 진입! 탱탱한 엉덩이 안쪽은 예상대로 떡감이 일품이었습니다. 허리 움직일때마다 보여주는 야한 섹반응도 말할 필요 없었구요. 신음소리 배경삼아 열심히 허리운동 하다가 이쁜 엉덩이 구경하며 뒤치기로 마무리 했습니다. 잘 즐겼습니다~